D그린 '맥스 안주면 떠날 수도?' 벌써부터 팀 압박 > 칭찬합시다

본문 바로가기
전화상담 후 가입 1688-2240
카카오톡 실시간 상담

고객센터

D그린 '맥스 안주면 떠날 수도?' 벌써부터 팀 압박

페이지 정보

작성자 준파파 댓글 0건 조회 19회 작성일 22-08-12 22:05

본문

icon_link.gif https://etoland.co.kr/link.php?n=6902007 복사


또한 그린은 골든스테이트로부터 원하는 규모의 계약을 제시받지 못하면 다른 팀으로 떠나는 옵션을 고려할 수도 있다는 이야기가 덧붙여졌다. 

골든스테이트는 지난 시즌 스테픈 커리, 클레이 탐슨, 드레이먼드 그린의 삼각편대와 함께 또 다시 우승을 거머쥐었다. 

그러나 현재 골든스테이트는 천문학적인 사치세 문제로 인해 골머리를 앓고 있다. 

현재 팀은 그린에게 맥시멈 연장계약을 안겨줄 의사가 없는 상황. 

그러나 만약 그린을 놓치게 된다면 커리가 불만을 내비칠 가능성이 대두되면서 골든스테이트의 계산기는 더욱 복잡해진 상태다. 

그린은 지난 2019년 팀과 4년 약 9,900만 달러에 해당하는 계약을 맺은 바 있다. 

다음 시즌 그린이 받게 될 연봉은 약 2,600만 달러. 2023-24시즌에는 플레이어 옵션을 보유하고 있는 그린이다. 

그린의 연장계약은 오는 8월 4일 이후로 가능해진다. 

'커탐그' 콤비와 함께 영광의 시대를 이어오고 있는 골든스테이트가 그린이 원하는 규모의 계약을 제시할지 귀추가 주목된다. 


https://sports.news.naver.com/news?oid=398&aid=0000059434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대표: 이중호 | 사업자등록번호: 359-18-00741 | 주소: 서울특별시 송파구 잠실동 340-23 홍익빌딩 4층 403 자동차보험비교몰
무료상담 대표전화: 1688-2240 평일: 09:00~22:00 (주말 및 365일 근무)
Copyright © bestdirectcar.com. All rights reserved.